플래넘

Product & Campaign
21.07.2017

최근 지속되는 고온 다습한 날씨에 각종 벼 병해충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남부지역을 중심으로 벼멸구 피해 소식이 연이어 들리고 있다. 벼멸구는 6~7월 중국 남부지방으로부터 날아와 우리나라에서 평균 2~3세대를 경과하면서 밀도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므로 방제를 소홀히 하는 경우 매우 큰 피해를 입을 수 있다. 그러므로 1차 방제 시기인 7월 하순~8월 상순 사이에 세심한 예찰을 통하여 벼멸구를 적기 방제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이에 신젠타코리아㈜는 기존 네오니코티노이드계 저항성 벼멸구까지 확실하게 방제하는 플래넘 입상수화제를 추천한다. 플래넘은 벼 작물체내에 흡수되면 물관/체관을 통해 상하좌우로 약제가 이동하기 때문에 약제가 묻기 어려운 볏대 하단에 숨어있는 벼멸구까지 방제가 가능하다. 플래넘은 약제 처리 즉시 벼멸구의 섭식이 중단되어 작물의 피해를 최소화하여 수확량 손실에 대한 우려가 없으며, 꿀벌 등 유익충에도 안전하여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제품정보 바로가기: 플래넘(벼)